광고
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경찰/소방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20.07.04 [12:41]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X강하늘 정분났다! 천천히 오래 따끈할 썸의 시작♥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0.10 09:41



‘동백꽃 필 무렵’ 공효진, 강하늘이 천천히 오래 따끈할 썸의 시작을 알렸다. 이에 시청률도 후끈 달아올라 11%, 13.1%를 나타냈다. 또 다시 자체 최고 시청률 기록을 경신, 4주 연속 수목극 전채널 정상을 지킨 것. 2049 타깃 시청률은 5.4%, 6.5%를 나타냈다. (닐슨코리아 제공, 전국가구 기준)

지난 9일 방송된 KBS 2TV 수목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극본 임상춘, 연출 차영훈, 강민경, 제작 팬엔터테인먼트)에서 동백(공효진)은 자신 대신 노규태(오정세)에게 발차기를 날렸다가 고소된 용식(강하늘)을 위해 각성하고 나섰다. 규태를 고소하기 위해 변호사 홍자영(염혜란)의 도움을 받아 치부책을 전부 복사해놓고, 메일에도 보내놓는 등 철두철미하게 준비해나간 것. 규태에게는 “옛날의 동백인 죽었어요”, “앞으로 까불지 마세요”라며 당찬 맹수의 모습을 보이기까지 했다.

용식은 처음으로 동백이 자신을 지켰다는 사실에 울렁이는 마음을 감출 수 없었다. 그렇게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두 사람은 한순간 타오르는 관계가 아닌, 천천히 따끈할 썸 타는 사이를 약속하며 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그렇게 원했던 동백의 공식적이 편이 된 용식은 “이왕 썸타는 김에 저한테 지분 하나만 주시죠”라고 제안했다. 좋은 날은 아들 필구(김강훈)와 함께 하고, 기분 잡친 날, 속 다친 날, 기차역 가고 싶은 날은 그녀 인근 400m 안에서 항시 대기 중인 자신과 함께해달라는 것. 그렇게 동백 한정 샌드백을 자처한 용식이었다.

용식의 따뜻한 마음에 동백은 가슴이 설레기도 했지만, 한편으로는 마음이 복잡했다. 자신이 묻고 싶은 흑역사나 비밀들을 용식에게 이미 속속들이 다 들켜버렸기 때문. 가장 들키고 싶지 않았던 애아빠 강종렬(김지석)과 용식, 두 남자만의 만남까지 이뤄지자 심란하기만 했다. 이에 용식의 센스 넘치는 위로가 이어졌다. 절친 승엽(이상이)의 누나(김모아)와 과거 사귀다 차였던 사실을 밝히며 “저도 동네에서 치정 좀 있는 놈이에요”라고 밝힌 것. 뿐만 아니라 “쭈그러들고, 쭈그러들고 하다가 코딱지만해지는” 동백을 위해 램프의 지니가 되어주겠다고 나섰다. 그것도 소원 3개만 들어주는 “쪼잔스러운” 지니가 아닌 “하루 백 개고 천 개고 오케이”인 동백 한정 “무제한” 지니였다.

한편, 용식은 까불이를 잡기 위해 본격적인 수사에 나섰다. 까불이로 시끄러워진 사회 분위기 탓에 공조수사요청이 온 것. 그러나 현장에서 발견된 족적을 근거로, 옹산 내 260mm의 발 사이즈를 가진 사람의 현황을 조사하라는 터무니없는 “졸속수사”에 용식은 분개했다. 결국 자신만의 수사를 하겠다고 나선 그는 옹산 토박이 게장골목식구들에게 자문을 구했다. “어느 집 된장뚝배기 이 나간 것까지 다 알어”라는 옹산 토박이 사람들의 ‘짬바’와 눈치로 용의자를 추려나간 것. 거기서 용식은 규태가 마지막으로 까불이 사건이 발생한 건물을 거저 사며 돈을 벌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에 규태에 대한 의심을 품으며 까불이 사건을 파기 시작했다.

그게 까불이의 심기를 건드린 걸까. 그는 전보다 더 대담한 방식으로 동백에게 경고 메시지를 남겼다. 까멜리아의 벽에 빨간 글씨로 큼지막하게 “까불지 말라고 했지. 그때부터 지금까지 내가 너를 지켜보고 있어”라며 경고 메시지를 남긴 것. 이 메시지를 먼저 발견한 용식은 동백을 안아 뒤돌아보지 못하게 했다. 이제 막 행복한 썸을 꽃피운 동백과 용식에게 닥친 위기를 이들은 어떻게 헤쳐 나갈까.

‘동백꽃 필 무렵’ 15-16회, 오늘(10일) 목요일 밤 10시 KBS 2TV 방송.

<사진제공 = ‘동백꽃 필 무렵’ 방송화면 캡처>


전체 170047 현재페이지 8 / 566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9837 안산대학교, “내맘” 학교 속 작은 학교 마중물 상담 『이음』프로그램 3기 수료식 홍가영 2020.07.02
169836 한국효문화진흥원,‘덕분에 챌린지’캠페인 동참 홍가영 2020.07.02
169835 의왕시·(사)위드인 사람과 함께 업무협약 체결 홍가영 2020.07.02
169834 의왕시 자원봉사센터, 제1기 자원봉사대학 입학식 개최 홍가영 2020.07.02
169833 에듀윌 사회공헌위원회, 대한적십자사 명예장 수상 “취약계층에게 희망을” 홍가영 2020.07.02
169832 부여군 여름철 농업재해예방 대책 추진 홍가영 2020.07.02
169831 부여 동헌에서 피우는 문화향기 느껴보세요 홍가영 2020.07.02
169830 부여군, 2020년 7월 정기분 재산세 부과 홍가영 2020.07.02
169829 평택북부노인복지관, 코로나19로 애쓰는 지역사회 자원봉사자들을 위한 제빵 봉사 및 손 수세미 지원 홍가영 2020.07.02
169828 남양주시 진접농업협동조합 임직원, 1인1스마트기기 땡큐릴레이 300만원 성금 기탁 홍가영 2020.07.02
169827 남양주시, 우리 마을 방역은 주민 스스로 ! 양정동주민자치위원회 마을 방역 실시 홍가영 2020.07.02
169826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와 천사운동본부의 아름다운 동행 홍가영 2020.07.02
169825 동두천시 무한돌봄센터, 각종 홍보에 활용할 수 있는 PPT자료 제작 홍가영 2020.07.02
169824 동두천시 드림스타트, 아동 정서교감 「펫-플렌트」 프로그램 지원 홍가영 2020.07.02
169823 동두천시 꿈드림, ‘MBTI를 통한 나 이해하기' 로 진로 및 관계 문제 탐색 홍가영 2020.07.02
169822 동두천시청소년상담복지센터, 청소년응원 이벤트 시작! 홍가영 2020.07.02
169821 동두천시 꿈드림, 바리스타 2급 자격 취득 과정 운영 홍가영 2020.07.02
169820 동두천시, 소외계층 대상 『이동세탁차량 서비스 지원』 사업 운영 홍가영 2020.07.02
169819 제8대 동두천시의회, 2주년 기념행사 축소하고 지역 방역활동에 나서 홍가영 2020.07.02
169818 천안시, 2020년 여름방학 대학생 아르바이트 실시 홍가영 2020.07.02
169817 천안시 신안동, ‘사랑의 TV’ 2호·3호 전달 홍가영 2020.07.02
169816 수원시의회 후반기 예결특위 및 상임위 위원 선임 마쳐 김정화 2020.07.02
169815 천안중앙시장, 6일부터 온라인쇼핑 배달앱 시범운영 홍가영 2020.07.02
169814 천안시, 폐업한 유해화학물질 사업장 특별 점검 홍가영 2020.07.02
169813 천안시, 어린이집에 ‘붙이는 체온계’ 지원 홍가영 2020.07.02
169812 천안시 동남구, 제14대 주성환 동남구청장 취임 홍가영 2020.07.02
169811 제12대 장석범 천안시 서북구청장 취임 홍가영 2020.07.02
169810 농협은행 천안시지부, 천안문화재단에 ‘문화예술발전기금’ 기부 홍가영 2020.07.02
169809 천안시축구단, 천안자생한방병원과 메디컬 스폰서 협약 체결 홍가영 2020.07.02
169808 '우아한 친구들' 스페셜 영상 ‘우아한 크라임씬’ 전격 공개! 김정화 2020.07.0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669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회장 : 노창남 I 발행, 편집인 : 김진숙ㅣ편집국장 : 변건석(010-5350-6357)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숙 l 등록일 : 2009년 12월29일 등록번호 : 경기도 아 00261 ㅣ주소: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마지로 163번길 27-5(하대원동 성원빌라 지층)A동102호ㅣ사업자등록번호 : 129-27-99422 ㅣ시사&스포츠 후원계좌 농협 : 302-0152-0739-21 예금주 : 김진숙<시사 스포츠> e-mail : news@sisasports.com /시사스포츠의 모든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텐츠의 저작권은 시사스포츠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