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전체기사정치/행정경제/사회문화/예술스포츠교육/청소년경찰/소방환경/봉사산하기관시민사회단체인터뷰/인물
편집 2020.07.04 [20:41]
보도자료실
보도자료를 올릴 수 있는 공간입니다. 공공기관이나 회사 등의 알림, 행사 자료를 자유롭게 올릴 수 있으며 이곳에 올린 보도자료는 100개의 언론사에 동시제공됩니다.
'나의 나라' 박예진이 돌아왔다! 첫 등장부터 강렬한 임팩트 예고! 조선의 첫 왕비 ‘신덕왕후 강씨’ 役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19.10.10 12:01



‘나의 나라’가 박예진을 시작으로 연기 고수들의 본격 등장을 예고한다.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연출 김진원, 극본 채승대, 제작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전문유한회사) 측은 10일, 첫 등장부터 남다른 임팩트를 선사할 신덕왕후 강씨(박예진 분)의 스틸컷을 공개해 기대를 높인다.

왕자의 난으로 포문을 연 ‘나의 나라’는 이방원(장혁 분)의 칼 서휘(양세종 분)와 이성계(김영철 분)의 칼 남선호(우도환 분)의 대립으로 그 강렬한 시작을 알렸다. 친우였으나 어긋나기 시작한 두 사람의 운명과, 특별한 인연으로 얽힌 한희재(김설현 분)의 이야기는 역사 뒤편에 존재했던 치열한 삶을 그려내며 첫 방송부터 시청자들을 사로잡는 데 성공했다. 역사의 굵직한 흐름을 따라가면서 ‘조선 건국’이라는 대의보다 삶 그 자체에 대한 처절한 욕망을 품은 이야기는 깊은 울림과 함께 몰입도를 선사했다. 밀도 높은 서사를 완성한 세련된 연출은 감정의 진폭을 겪는 인물들의 디테일까지 담아내며 시청자들의 기대를 한층 끌어올렸다.

자신의 운명을 개척하기 위해 세상과 맞섰던 서휘와 남선호, 한희재는 이제 서로 다른 길에 서게 됐다. 역사의 소용돌이에 휩쓸려가면서도 자신만의 ‘나라’를 향해 거침없이 달려 나갈 세 인물의 이야기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특히, 지난 2회에서 모든 것을 잃고 군역에 끌려간 서휘가 요동 전장 한복판에서 깨어난 엔딩은 앞으로 펼쳐질 본격적인 이야기에 기대심리를 끌어올렸다.

그런 가운데 공개된 사진에는 3회부터 본격적으로 등장하는 ‘강씨’의 모습이 담겨 호기심을 불러일으킨다. 흔들림 없이 차분한 눈빛의 그녀는 조선의 첫 왕비가 될 인물. 깊은 상처를 입고도 괘념치 않는 듯한 단단함이 인상적이다. 무엇보다 어린 아들들을 곁에 둔 그녀의 눈빛에는 어미로서의 강한 힘이 느껴진다. 박예진이 연기하는 강씨는 이성계의 둘째 부인으로, 남다른 기개와 지색을 겸비한 여장부. 자기 소생에게 왕위를 물려주려는 야심을 품은 그녀는 이방원과 팽팽하게 맞설 예정이다. 4년 만에 드라마로 컴백하는 박예진은 탄탄한 연기로 우아한 기품 속에 차가운 칼날을 지닌 강씨를 입체적으로 그려나간다.

박예진은 “오랜만에 좋은 작품을 만나 연기하게 되어 정말 기쁘다. 작품에 누가 되지 않도록 노력하며 즐겁게 촬영에 임하고 있다”라며 “신덕왕후 강씨는 모성애가 강한 인물이다. 하지만 누군가에게 끌려다니거나 유약하지 않고, 강인하고 주체적이면서도 기품을 잃지 않는 매력적인 인물이라고 생각했다”라고 뜻깊은 소감과 함께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예진은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해 역사 속 인물에 관해 공부해왔다고. 그는 “신덕왕후 강씨는 크게 조명되지 않은 인물이라 그에 대해 많이 찾아보면서 공부하고 최대한 대본에 충실하려 노력하고 있다”라고 열의를 드러냈다. 또 “평소 좋아하던 배우분들과 함께 연기하게 되어 행복하다. 존경하던 김영철 선생님와 연기하는 것도 즐겁고, 장혁 배우와는 데뷔 초 이후로 만날 기회가 없었는데 이번에 좋은 작품으로 만나게 되어 반갑다”라고 전했다. 박예진이 이방원 역의 장혁, 이성계 역의 김영철과 그려나갈 호흡은 ‘나의 나라’에서만 볼 수 있는 또 하나의 관전 포인트. 특별한 시너지를 발휘할 연기 고수들의 만남에 벌써부터 기대가 쏠린다.

한편, JTBC 금토드라마 ‘나의 나라’ 3회는 내일(11일) 밤 10시 50분에방송된다.

사진제공 = 셀트리온엔터테인먼트, 나의나라문화전문유한회사

전체 170047 현재페이지 6 / 5669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69897 환경부, ‘과대포장 줄이기’를 위한 정책 토론회 개최 김정화 2020.07.02
169896 강원도 외국인 관광택시 양양발대식 개최 & 웰니스 관광지 집중홍보 김정화 2020.07.02
169895 강원도-강원대, 2020년「지역혁신 선도연구센터」공모사업 선정 김정화 2020.07.02
169894 수원시 팔달구 화서1동, ‘러블리 바스켓’ 후원물품 전달 김정화 2020.07.02
169893 뉴코아동수원점, 무더위 취약계층 냉방용품 전달 김정화 2020.07.02
169892 수원시 팔달구 지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수원제일교회 『지동·제일 행복나눔 빨래방』사업에‘맞손’ 김정화 2020.07.02
169891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중국인거리 방역 실시 김정화 2020.07.02
169890 양평군, 제7회 경기도 행복농촌 만들기 콘테스트‘경관환경분야 최우수’ 김정화 2020.07.02
169889 전남도, 휴가철 대비 ‘낚시어선 안전점검’ 김정화 2020.07.02
169888 전남도, ‘깨끗한 축산농장’ 1천호 지정 나서 김정화 2020.07.02
169887 전남도, ‘쑨셴위 중국총영사’에 감사패 전달 김정화 2020.07.02
169886 김영록 전남지사, 지역감염 차단 위한 ‘특별지시’ 김정화 2020.07.02
169885 평택시 중앙동 통장협의회, 서정리역 일원 방역 활동 및 환경 정비 구슬땀 홍가영 2020.07.02
169884 '장르만 코미디' 허경환-이상훈, 코너 '억G와 조G' 이끈다! 2312년에서 온 슈퍼스타 변신! 김정화 2020.07.02
169883 '오! 삼광빌라' 전인화-정보석-황신혜, 주말 안방극장상륙! 올 가을 주말 흥행 책임진다! 김정화 2020.07.02
169882 남양주시새마을회, 30년 유공 새마을기념장 수여 홍가영 2020.07.02
169881 경기도 정승현 도의원, 제10대 전반기 기획재정위원회 감사패 수상 홍가영 2020.07.02
169880 권영진 대구시장 “변화와 혁신의 원동력은 절박함에 공감하는 것” 홍가영 2020.07.02
169879 대구시, 지역 최고의숙련기술인「달구벌명인」선정 홍가영 2020.07.02
169878 대구시,‘과기정통부 주관 2020년 국가디지털전환과제 공모사업 합동 착수보고회’개최 홍가영 2020.07.02
169877 대구시, 시내버스 전차량 내 항균 동필름 부착 홍가영 2020.07.02
169876 대구시, 다문화 언어권 대구관광 전담가이드 육성 홍가영 2020.07.02
169875 대구시,“초보 아빠 육아고민 함께 나눠요”제2기 100인의 아빠단 출범 홍가영 2020.07.02
169874 대구시,“우리 모자(母子)가 아너 소사이어티 회원에 가입합니다” 홍가영 2020.07.02
169873 김정철 대구시민안전테마파크 관장 취임 홍가영 2020.07.02
169872 대구도시철도,「이동통신 3사 5G 서비스」개시 홍가영 2020.07.02
169871 대구도시철도,「제4기 디트로 시민기자단」모집 홍가영 2020.07.02
169870 대구시설공단, 대구 중구청장으로부터 코로나19 지역사회 위기극복 기여 감사패 받아 홍가영 2020.07.02
169869 대구시립교향악단, 코로나19 이후 거리두기 좌석제 시행 첫 대면 정기공연 홍가영 2020.07.02
169868 아산시 인주면,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운동 실천 홍가영 2020.07.02
 1  2  3  4  5  6  7  8  9  10 다음  5669 

뉴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개인보호정책회사소개광고/제휴 안내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회장 : 노창남 I 발행, 편집인 : 김진숙ㅣ편집국장 : 변건석(010-5350-6357)ㅣ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진숙 l 등록일 : 2009년 12월29일 등록번호 : 경기도 아 00261 ㅣ주소:경기도 성남시 중원구 마지로 163번길 27-5(하대원동 성원빌라 지층)A동102호ㅣ사업자등록번호 : 129-27-99422 ㅣ시사&스포츠 후원계좌 농협 : 302-0152-0739-21 예금주 : 김진숙<시사 스포츠> e-mail : news@sisasports.com /시사스포츠의 모든기사 및 이미지 등 컨텐츠의 저작권은 시사스포츠에 있으며 무단으로 사용을 금합니다.